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해 오늘(15일)입대…은혁과 달리 비공개로 간 이유는?

기사 이미지

동해 입대[사진 일간스포츠]

슈퍼주니어 동해 입대…은혁과 달리 비공개로 간 이유는?

인기 보이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동해(이동해·29)가 오늘(15일) 입대한다.

동해는 15일 오후 충청남도 논산 육군훈련소를 통해 입대, 신병교육대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1년 9개월 동안 의무경찰로 복무할 예정이다.

동해는 자신의 SNS를 통해 "1년 9개월 동안 외롭게 해서 미안해요. 생일에 입대라서 더 의미가 깊은 시간이 될 것 같아요. 멋진 모습으로 잘 다녀오겠습니다. ELF 사랑해요"라면서 "은혁이랑 잘 다녀와서 만나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은혁은 13일 오후 강원도 춘천 102 보충대로 입대했다.

동해의 입대는 입영 전 행사 없이 조용히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동해가 조용히 입대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면서 "훈련소 앞에서 팬들에게 따로 작별인사를 하지 않고 들어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동해의 뒤를 이어 최시원도 다음 달 19일 의무경찰로 동방신기 최강창민과 동반 입대할 예정이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지난 2010년 강인의 입대를 시작으로 김희철, 이특, 예성, 신동, 성민 등 6명의 멤버가 군대를 다녀왔거나 복무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동해 입대[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