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신수, 디비전시리즈 5차전에서 솔로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3)가 포스트 시즌 5차전서 솔로 홈런을 폭발시켰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최종 5차전에서 팀이 1-0으로 앞선 3회 1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2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한 추신수는 3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맞은 두 번째 타석에서 토론토 선발 마커스 스트로먼의 2구째 빠른 공을 잡아당겨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지난 2013년 신시내티 시절 피츠버그와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홈런을 터뜨린데 이어 개인 통산 포스트시즌 2호 홈런이다.

1회 첫 타석에서는 무사 2루에서 2루 땅볼로 물러났다. 5회 세 번째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텍사스는 8회 초 현재 토론토에 3-6으로 지고 있다. 이날 승리하는 팀이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 시리즈에 진출하게 된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