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연복 칼, 김대현 우드 인터넷서 경매

기사 이미지

‘위아자 나눔장터’의 인기 코너인 ‘스타 및 명사들의 기증품 경매’가 올해 처음 인터넷에서도 열린다.

올해 첫 시행 … K옥션서 13일까지


인터넷 경매 사이트 ‘K옥션’ 홈페이지(www.k-auction.com)에서 지난 3일 경매를 시작해 13일 오후 4시에 마감한다. 경매 수익금은 전액 국내 저소득층 어린이들을 위해 쓰인다.

 김대현 프로 골프 선수의 캘러웨이 XR 3번 우드가 입찰가 30만원, 이연복 셰프의 중식 칼 ‘슌’이 40만원으로 경매를 시작했다. 박한철 헌법재판소장의 서예 작품은 100만원부터다. K옥션 홈페이지에 회원 가입을 하면 누구나 입찰에 참여할 수 있다. 김대현 프로와 이연복 셰프의 기증품은 2만원씩, 박한철 헌재 소장의 서예 작품은 10만원씩 입찰가를 높여 부를 수 있다. 해당 기증품 3점은 경매 기간 중 신사동 K옥션 전시장에 전시된다. 기증품을 실제로 본 뒤 전시장 직원의 도움을 받아 인터넷 입찰을 진행할 수도 있다.

김나한 기자 kim.na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