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김인석, 갑상선 암 투병사실 알리자… "오빠가 갑자기 특별해보여"

 
기사 이미지

`나 혼자 산다` 김인석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김인석]



‘나 혼자 산다’ 김인석, 갑상선 암 투병사실 알리자… "오빠가 갑자기 특별해보여"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김인석이 갑상선 암 투병 사실을 털어놓았다.

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김인석과 안젤라박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는 절친인 김인석-안젤라박 부부의 집을 방문했다.

김인석은 전현무와 식사 중 “사실 내가 아팠었다. 내가 암이었었다. 갑상선 암이었다. 5년 됐다. 완치가 돼 지금 이야기하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인석은 “아내가 되게 감사하고 고마운 건 내 병력을 알면 여자가 싫어할 거라 생각했다. 조심스럽게 말을 꺼냈더니 ‘오빠가 갑자기 특별해보여’라고 말하더라. 잘 견뎌내 내가 더 특별한 사람 같다고 말해줬다. 너무 고마웠고 결혼할 생각을 했다”고 아내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나타냈다.

한편 이날 ‘나 혼자 산다’에는 전현무, 김용건, 장미여관 멤버 육중완, 강남 등이 출연해 ‘혼자남’의 일상을 공개했다.

‘나혼자산다 김인석’ ‘나혼자산다 김인석’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