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리핀 한국인 부부 피살, 40대 부인 도망치다 숨져…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DB]


필리핀 수도 마닐라 외곽에 위치한 카비테주에서 한국인 교민 부부가 총에 맞아 숨졌다고 현지경찰이 2일 확인했다. 현지 경찰 등에 따르면 50대인 남편은 자택에서 괴한의 총에 맞아 사망했고, 40대인 부인은 총격 후 도망치다 집 밖에서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경찰은 현장을 통제하고 사건을 수사중이다. 이로써 올해 필리핀에서 총격 등으로 사망한 한국인은 10명으로 늘어났다. 카비테 주에선 지난 8월에도 60대 부부가 강도의 총에 맞아 사망한 적이 있다. 필리핀 내에서 피살된 우리 국민은 2013년 12명, 2014년 10명에 이어 올해도 10명을 넘어서게 됐다.
이번 사건은 외교부가 필리핀에서 발생하는 우리 국민의 범죄 피해와 관련해 현지에서 안전 점검을 실시한 직후에 발생했다. 이명렬 외교부 재외동포영사국장은 지난달 23∼25일 마닐라를 방문해 필리핀 외교부와 경찰청 등에 우리 국민과 관광객에 대한 안전대책 강화를 요청한 바 있다. 필리핀은 매년 한국 여행객 100만명이 찾는 관광지로 9만여명에 달하는 교민과 여행객을 노린 강도·납치 사건등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DB]
필리핀 한국인 부부 피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