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제] 한반도 유사시 한국 내 일본인 피난 문제 한국 거부로 정체

일본이 정부 실무 라인을 통해 한반도 유사시 한국 내 일본인을 피난시키는 협의를 제안했지만 한국이 거부하고 있다고 아사히신문이 1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한국 정부 관계자는 일본 측 제의에 대해 “매우 민감한 문제인데다 한일 관계의 냉각도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아베 내각은 안보법 성립에 따른 집단적 자위권 행사의 한 예로 일본인이 승선한 미 군함 방호를 들고 있지만 한국 측 거부로 한국 내 일본인을 미 군함까지 이동시키는 논의가 정체되고 있다.

일본 외무성 자료에 따르면 한국에 체류중인 일본인은 지난해 10월 현재 약 3만7000명이다. 일본 정부는 1994년 제 1차 북핵 위기 이래 한국 내 일본인 피난 대책을 검토해왔다.

도쿄=오영환 특파원 hwas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