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건] 버스안 20대 여성 치마 속 몰카 고교생 입건

20대 여성의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한 고교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1일 시내버스 안에서 여성 승객의 다리와 치마 속을 휴대전화로 촬영한 혐의로 A군(17)을 불구속 입건했다.

청주의 한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A군은 지난달 16일 오전 8시30분쯤 등교길 버스 안에서 옆에 서 있던 B씨(26ㆍ여)의 치마 속을 7차례에 걸쳐 몰래 촬영한 혐의다. A군은 촬영을 들키지 않기 위해 카메라 작동음을 없애는 스마트폰용 앱을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의 소행은 휴대폰 속 사진을 확인한 B씨가 경찰에 직접 신고하면서 발각됐다.

청주=최종권 기자 choig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