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제] "고생했으니 외식이나 할까?"…명절 직후 남성 외식상품권 구매 2배 증가

“음식하느라 고생했으니 외식이나 할까?”
명절 연휴 직후 남성들이 가장 많이 구매하는 품목은 외식상품권으로 집계됐다.

애경그룹 AK플라자가 운영하는 온라인쇼핑몰 AK몰은 지난해 추석 연휴 직후 2주간 구매현황을 분석한 결과 남성은 외식상품권, 여성은 색조화장품이 1위를 차지했다고 30일 밝혔다. 여성은 완연한 가을을 앞두고 올 가을 유행할 색조화장품을 장만하고, 남성은 명절 동안 고생한 부모님 또는 아내를 위해 외식 나들이를 준비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남성의 외식상품권 구입을 월별로 분석하면 설과 추석 명절이 낀 달에 구매건수와 매출이 가장 높았고, 특히 명절 직후에 가장 많이 몰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설에도 연휴 직후 2주 동안 외식상품권을 구매한 남성이 직전 2주간보다 35% 많았다. 최근 3년(2012~2014년) 동안 명절 직후 남성의 외식상품권 구매 건수는 2배 증가했고 매출은 68% 증가했다.

커피 전문점을 이용할 수 있는 키프티콘 역시 2013년 추석 직후 여성의 구매는 15% 줄어든 반면, 남성의 구매가 10% 이상 늘어나면서 전체 남성 구매 건수 1위를 차지했다. AK몰 관계자는 “보통 명절이 지나고 나면 남편들이 백화점 등에서 아내 선물을 사주곤 하는데 온라인쇼핑몰에서 외식상품권을 구매해 아내의 수고를 덜어주거나 커피 기프티콘을 선물하는 사례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AK몰은 내달 11일까지 명절 후유증 극복 선물전을 열고 아웃백·토다이·CJ 등 외식상품권을 최고 9%까지 할인하고 힐링Q 목·어깨 안마기를 10% 할인 판매한다. 또 SKⅡ 피테라에센스 세트(16만6250원), CNP 차앤박 프로폴리스 에너지 앰플(5만8650원), 랑콤 제니피끄 세컨드 스킨 마스크 세트(10만9250원) 등 명품화장품 기획세트를 5~15%까지 할인판매한다.

이소아 기자 ls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