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사랑 지디, "사랑아 오빠가 더운데 얼음물 좀 주세요" '러블리'

기사 이미지

[사진 KBS 제공]


최근 ‘지디 앓이’에 빠진 추사랑이 드디어 지디와 만나 화제다.

27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추사랑과 지디가 사랑의 아빠 추성훈의 입회하에 뜨거운 만남을 가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사랑은 지디와 얼굴을 대면하자마자 얼음이 되었다.

평소의 왈가닥 소녀가 아닌 새하얀 드레스를 입고 요조숙녀가 된 사랑의 모습에 추성훈 마저 뿌듯해 했다.

평소 좋아하던 지디를 실제로 보자 다가갈 수 없는 듯 눈으로 바라보던 사랑은 지디가 “사랑아, 오빠 더운데 얼음물 좀 주세요”라고 말을 건네자 장난감 냉장고에서 차가운 물을 건네며 알콩달콩한 소꿉놀이를 했다.

지디와 사랑의 소꿉놀이는 사랑이의 리드하에 장난감 조립에 서 댄스파티로 이어지며 지디를 당황시켰다.

사랑은 직접 빅뱅의 ‘뱅뱅뱅’을 선곡하고 스피커를 통해 들리는 ‘뱅뱅뱅’에 맞춰 ‘빵야 빵야’ 하고 사랑의 총을 쏘는 등 행동을 취해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했다.

추사랑 지디
[사진 KBS ‘해피선데이’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