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씨엔블루 개그콘서트, 서태훈 "우리 오늘 소개팅 가는데 여자 좀 꼬셔줘"

기사 이미지

[사진 KBS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캡처]


그룹 씨엔블루가 '개그콘서트'에 깜짝 등장해 화제다.

27일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의 '핵존심' 코너에서는 씨엔블루 정용화, 이민혁, 이정신이 출연했다.

이날 서태훈은 정명훈에게 "미팅을 위해 내 친구들을 불렀다"면서 무대 위로 누군가를 불러냈다. 이때 씨엔블루의 정용화, 이정신, 강민혁이 등장해 방청객들의 큰 환호를 자아냈다.

서태훈은 이정신에게 "우리 오늘 소개팅 가는데 여자 좀 꼬셔줘"라고 말했고, 이정신은 "야 내가 이러려고 연예인이 된 줄 알어?"라고 멱살을 잡았다.

그러나 서태훈이 휴대폰으로 여자 사진을 보여주자 "레츠 고"라고 곧 바로 따라 나섰고, 강민혁은 이정신을 향해 "정신 차려"라고 말하며 뺨을 때렸다.

하지만 이내 "걔네 다 혼자 살아"라는 말에 "에? 레츠고 레츠고"라며 함께 따라가는 모습으로 웃음을 끌어냈다.

이후 씨엔블루는 미팅을 마치고 다시 무대에 재등장했다.

그때 정용화의 휴대폰 벨소리가 울려 퍼졌고 전화벨은 씨엔블루의 신곡 '신데렐라'. 이에 정용화는 계속 "안 받아도 되는 전화야"라며 전화를 받을 생각을 안 했다.

그러자 서태훈은 "이거 너희 신곡이야?"라고 물었고, 정용화는 멤버들과 "에? 걸렸네 걸렸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씨엔블루 개그콘서트
[사진 KBS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