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랭킹 29위 베구, 코리아오픈 테니스 대회 우승


 
기사 이미지

사진=코리아오픈조직위원회


이리나 카멜리아 베구(29위·루마니아)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코리아오픈(총상금 50만 달러)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베구는 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장에서 열린 단식 결승에서 알리악산드라 사스노비치(136위·벨라루스)를 2-0(6-3, 6-1)으로 꺾고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11만1389 달러(약 1억3300만원). 올해 호주오픈 16강이 메이저 대회 개인 최고 성적인 베구는 두 번째 투어 우승을 달성했다.

베구는 1세트에서 사스노비치가 더블폴트 7개를 쏟아내는 것을 놓치지 않고 공격해 6-3으로 제압했다. 2세트에서도 사스노비치에게 한 게임도 내주지 않고 5게임을 따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생애 처음으로 투어 대회 결승에 오른 사스노비치는 힘이 빠져있었다. 전날 준결승에서 2번 시드 안나 카롤리나 슈미들로바(31위·슬로바키아)와 1시간54분 접전까지 치렀기 때문이다. 사스노비치는 이번 대회 예선을 통과하고 올라와 8강에서 3번 시드 슬론 스티븐스(32위·미국), 준결승에서 슈미들로바를 차례로 연파했지만 우승컵을 들지는 못했다.

한편 국내 유일의 WTA 투어대회인 코리아오픈은 앞으로 서울에서 개최될지 불투명하다. 대회 개최권이 지난 6월 홍콩으로 넘어가 명맥이 끊길 위기에 있다. 이진수 토너먼트디렉터는 "앞으로도 코리아오픈을 개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리아오픈은 지난 2004년 한솔코리아오픈 첫 대회를 시작한 이래 2011년 한솔코리아오픈까지 한솔제지가 8년 동안 타이틀 스폰서를 맡았고, 2012~13년에는 KDB산업은행, 2014년에는 기아자동차, 올해 메인 후원은 한솔제지, 대회 주관은 JSM이 맡았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