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잦은 항공여행이 부럽다고?

매주 비행기를 타고 먼 도시로 통근하는 컨설턴트.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수시로 비행기에 오르는 기업체 간부. 그 밖에 직업상 끊임없이 항공여행이 필요한 사람들. 이들은 화려한 삶을 영위하는 것으로 인식되는 경우가 많다. 비행기를 타고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는 제트족 생활은 사회적 지위가 높고 인맥이 넓은 성공한 사람의 상징으로 받아들여진다. 하지만 잦은 항공여행에는 흔히 간과되는 단점이 있다.

성공의 상징으로 여겨지지만 생리적·심리적·사회적으로 악영향 줄 수 있다는 연구 결과 나와

최근 국제 학술지 ‘환경과 플랜 A’에 실린 한 연구는 이전의 연구들을 검토·종합해 잦은 항공여행의 미화 현상과 악영향을 조명했다. 영국 서리대학의 스콧 A 코언과 스웨덴 룬트대학의 스테판 괴슬링은 “현대 담론에서 잦은 항공여행의 밝은 측면은 끊임없이 미화되며 어두운 측면은 대체로 간과되거나 무시되고 심지어 은폐되기도 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 연구의 대상은 소수의 ‘모바일 엘리트’다. 소득이 높고 건강 관리를 잘 받으며 좋은 집을 소유하고 항공여행을 자주 하는 사람들이다. 예를 들어 프랑스에서는 인구 5%의 항공여행 거리가 전체의 절반을 차지한다. 스웨덴의 경우 인구 3%의 해외여행 건수가 전체의 약 4분의 1을 차지한다. 또 출장여행은 남성이 압도적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한 연구에 따르면 2002년 미국인 출장여행자 중 77%가 남성이었다.

연구팀은 잦은 항공여행의 영향을 생리적, 심리·감정적, 사회적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설명했다.

첫째, 생리적 영향에는 시차 적응 문제와 생체주기리듬의 혼란이 포함된다. 연구팀은 몇몇 연구를 인용해 시차는 피로와 위장장애를 유발할 수 있으며 노화나 면역체계와 연관된 유전자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설명한다. 또 뇌졸중이나 심장마비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만성적인 영향으로는 항공기 승무원에 관한 한 연구에서 드러났듯이 기억장애 같은 인지결손을 초래할 수 있다.

또한 항공여행은 심부정맥혈전증이나 다리 혈전 형성 위험을 증가시킨다. 장거리 항공여행을 자주 하는 사람들은 또 다량의 방사능에 노출된다. 한 연구에서는 상용 항공사의 승무원이 핵발전소 직원보다 더 많은 방사능에 노출된다는 결과가 나왔다. 한편 출장이 잦은 사람들은 집에 있을 때보다 항공여행 중에 운동할 기회가 줄어들고 식습관도 더 나빠지는 것으로 드러났다.

둘째, 심리적·감정적 영향을 살펴보자. 여행 전 집이나 직장에서 스케줄을 정하고 항공편 예약을 하는 등 준비 과정에서 스트레스 받을 가능성이 있다. 게다가 출장여행은 업무량이 평소보다 줄어들지 않는 경우가 많으며 출장 중 처리해야 할 일 때문에 별도의 스트레스가 더 쌓일 수 있다.

한편 항공기 연착은 불안과 피로를 유발할 수 있다. 제한된 시간 안에 새로운 환경과 문화에 적응해야 한다는 압박감도 마찬가지다. 연구팀은 전반적으로 끊임없이 이동하는 생활은 정체성의 혼란과 외로움을 유발할 수 있다고 썼다. 집과 가족으로부터 장기간 떨어져 지내다 보면 여행하는 사람이나 집에 남아있는 사람 모두 고립감을 느끼게 된다.

셋째, 사회적으로는 어떤 영향을 미칠까? 잦은 여행은 가족과 친구, 지역사회와의 관계에 손상을 입힐 수 있다. 한 연구는 부모 중 한쪽이 출장으로 집을 너무 오래 비울 경우 자녀의 행동이 나빠질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또 여러 연구에 따르면 잦은 여행이 가사 의무와 자녀 양육에 불균형을 초래할 수 있다. 출장여행자 대다수가 남성이기 때문에 그 배우자인 여성의 가사 부담이 더 늘어나게 된다. 또 여행 사이사이 집에서 지내는 시간은 피로 회복을 위해, 또는 가까운 가족과 함께 보내기 때문에 우정과 기타 사회적 관계의 약화를 초래한다.

연구팀은 항공여행이 갈수록 보편화됨에 따라 그 부정적인 영향이 더 넓은 인구층에 영향을 미치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한다. 또한 잦은 항공여행의 매력에 초점을 맞추는 경향이 행동 변화에 방해가 된다고 믿는다. 그들은 자신들의 연구와 이 방향에서 이뤄질 향후 연구가 현재의 상황을 바꿀 수 있기를 희망한다.

- STAV ZIV 뉴스위크 기자 / 번역 정경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