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가 장학금, "다자녀 유형만 확대됐나요?"…무슨 일?

기사 이미지

[사진 한국장학재단 공식 홈페이지 캡처]



국가장학금 다자녀 유형의 지원이 확대돼 화제다.

국가장학금 다자녀 유형은 다자녀 가구의 등록금 부담 경감을 위해 셋째 자녀 이상 대학생에 대한 국가장학금을 지원해주는 제도이다.

이달 초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16년 예산안’에는 ‘국가장학금 지원 확대’에 관한 내용이 담겨있다.

특히 국가장학금 지원을 받는 다자녀 가정의 대학생은 2015년에는 1~2학년만 해당됐지만, 2016년에는 1~3학년까지 연장된다.

국가장학금 성적 기준은 직전학기 12학점 이상 이수자로 100점 만점의 80정 이상을 취득해야 한다.

기사를 접한 네티즌은 “국가장학금, 다자녀 유형만 확대됐나요?”, “국가장학금, 다른 유형은 혜택 없나요” 등의 반응이다.

국가 장학금
[사진 한국 장학재단 공식 홈페이지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