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TONG] 9월 모평 분석…물수능 대비 학습 전략

4일 수험생들에게 9월 모의평가 성적표가 배부됐습니다. 국·영·수 과목은 만점을 받아야 1등급을 받을 수 있는 이번 시험을 두고 11월에 치를 수능도 쉬울 것이라는 예측이 대다수인데요, 쉬운 수능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요. 입시전문가들에게 물었습니다.

[하위권] 과욕은 금물! 개념을 다지자. -비상교육 이치우 입시평가실장
“개념을 충분히 익히지 못했다고 해서 다시금 새로운 개념서로 공부를 시작하기에는 시간이 부족하고 마음의 여유가 없을 것이다. 따라서 새로운 무엇인가를 익히기보다 자신이 학습했던 개념들을 헷갈리지 않게 확실하게 정리해가는 것이 마무리 학습의 중요한 포인트다. 기출문제를 풀 때 정해진 시간 안에 문제를 풀지 못하면 다음 문제로 넘어가자. 자신이 풀 수 있는 문제부터 확실하게 푼 뒤에 풀지 못한 문제로 다시 돌아오는 것이 낫다.”

[중위권] 문제풀이 양보다 질로 승부하세요. -스카이에듀 정용관 총원장
“어느 정도 수능에 대해 알고 있지만 정확도가 떨어지고 특히 약한 파트가 있는 등급이다. 쉬운 문제만 계속 풀면서 어려운 것은 피하고 잠시 잘 나온 점수에 자기만족을 하는 경우가 많다. 만약 비문학이 약하다면 일단 거기에 해당하는 개념 강좌를 들으면서 지문 읽는 법과 문제 푸는 법을 배우고, 기출 문제를 이용해 배운 방식대로 계속 적용 연습을 하면서 약점을 없애는 것이 중요하다. 무조건 모의고사를 많이 풀기보다는 약점 강좌를 듣고 약점을 메우면서 모의고사를 일주일에 1~2회 정도 푸는 것이 중요하다. 다시 말해 양보다 질로 공부하는 태도가 필요하다.”

[상위권] 고난도 문제에 대비하세요.-유웨이중앙 이만기 평가이사
“고난도 문항은 시험의 난이도를 떠나 항상 중요하다. 고난도 문항은 적더라도 출제될 수밖에 없다. 쉬운 시험에서는 고난도 문항 1문제가 등급을 나누는 가장 큰 변수가 될 것이다. 자신의 부족한 단원 또는 특정 부분을 알 것이다. 이 부분에 대한 고난도 문항을 꾸준히 풀고 문제를 완벽히 이해하도록 노력해 보자.”

팁) 수능에 고득점 문항으로 출제확률이 높은 단원

국어: 음운 변동 현상/용언의 활용/접사의 기능과 파생어/시제와 피동 표현/문장의 종류와 문장의 중의성 해소 방법/어문 규정/중세 국어의 음운 변화

수학: 지수, 로그 함수에서 그래프를 이용하여 격자점 개수를 추론하는 문제/조합과 확률에 관한 문제/행렬의 합답형 문제/미분·적분 단원에서 그래프를 추론해야 하는 문제/공간도형, 벡터에서 정사영과 내적에 관한 문제

글=이지은 기자 ichthys@joongang.co.kr 도움말=비상교육, 스카이에듀, 유웨이중앙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10대가 만드는 10대를 위한 TONG으로 오세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