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돌연변이 박보영, 이광수 "존재자체가 사랑스러워" '눈길'

기사 이미지

[사진 일간스포츠]


‘돌연변이’ 이광수가 박보영에 대한 애정을 과시해 화제다.

24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는 영화 ‘돌연변이’(제작 영화사 우상, 제공/배급 필라멘트픽쳐스)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광수는 박보영의 매력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존재자체가 사랑스러운 것 같다”고 답해 주목을 끌었다.

이어 “그리고 사실 본인도 알고 있지 않을까 싶다”며 “말 한마디, 작은 행동 하나하나가 ‘이래서 다들 박보영, 박보영 하는구나’ 많이 느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영화 ‘돌연변이’는 신약 개발 부작용으로 생선인간이 된 청년 박구(이광수 분)가 세상의 관심으로 일약 스타가 되었다가 제약회사의 음모로 세상에서 퇴출될 위기에 처하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드라마다. 최근 제40회 토론토 국제영화제에서 많은 호평을 받으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데 이어,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에도 공식 초청되어 올해 가장 획기적인 영화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오는 10월 22일 개봉한다.

돌연변이 박보영
[사진 일간스포츠]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