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서구 버스 사고, 2명 사망 41명 부상 "신호 무시하고 직진하려다…"

기사 이미지

강서구 버스 사고, 퇴근길 버스 충돌해 2명 사망 41명 부상


강서구 버스 사고, 2명 사망 41명 부상 "신호 무시하고 직진하려다…"

퇴근길 버스 충돌, 2명 사망 41명 부상…사고 원인은?

시내버스 충돌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사망 41명이 부상 당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는 권모(32)씨가 운행하던 60-3번 버스와 한모(42)씨가 몰던 22번 버스가 서로 부딪치면서 발생했다.

지난 23일 오후 6시40분께 서울 강서구 공항중학교 삼거리에서 김포공항으로 가던 60-3번 시내버스가 공항중 방면으로 좌회전하던 22번 시내버스 측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22번 버스에 타고 있던 배모(19·여)씨 등 승객 2명이 머리를 심하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이모(21·여)씨가 머리를 부딪치는 등 3명이 중상을 입었고, 38명의 승객은 타박상 등을 입었다. 이들은 인근 병원으로 분산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주변 도로가 일시 통제되면서 퇴근길 시민들이 혼란을 겪기도 했다.

경찰은 60-3번 버스가 신호를 무시하고 직진하려다 22번 버스를 들이받은 것으로 보고있으며 두 버스 운전사 권모(32)씨와 한모(42)씨는 크게 다치지 않아 경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강서구 버스 사고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SBS 방송화면 캡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