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성 김민지, "왕년에 공 좀 찼던 런던 백수 부부"…무슨 일?

기사 이미지

[사진 박문성 인스타그램 캡처]


박지성과 그의 아내 김민지 전 아나운서의 근황이 포착됐다.

SBS 축구 해설가 박문성은 지난 23일 인스타그램에 “왕년에 공 좀 찼던 런던 백수 부부, 심심하지 말라고”라는 글과 함께 박지성 김민지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난기 가득한 박문성의 표정을 보며 ‘빵 터진 듯’ 함박웃음을 짓고 있는 박지성, 김민지의 모습이 담겨져있다.

박문성은 사진과 함께 “박서방 언제까지 띵까띵까 놀거임” “울 만두(박지성 아이의 태명) 무럭무럭” 등의 해시태그를 남겨 눈길을 끌었다.

지난해 7월 결혼한 박지성과 김민지는 영국 런던에 신혼살림을 차리고 현지에 머물며 김민지는 오는 11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박지성 김민지
[사진 박문성 인스타그램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