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박나래, 입담 폭발 셀프 디스까지…"남자한테 고백 받아본 적 없다"

기사 이미지

`라디오스타` 박나래



'라디오스타' 박나래, 입담 폭발 셀프 디스까지… "남자한테 고백 받아본 적 없다"

'라디오스타' 박나래의 거침없는 입담이 화제다.

개그우먼은 박나래는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셀프 디스를 하는 등 화려한 입담을 과시하며 현장 분위기를 휘어잡았다.

이날 박나래는 "남자에게 고백을 받아본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단 한 번도 없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성격이 급해 내가 먼저 고백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이날 박나래는 집에서 바처럼 꾸며 손님에게 대접하다 신고당한 일화를 공개했다.

박나래는 집 안에 바가 있다며 “네온사인과 조명이 달려 있고 술에서 식사까지 대접한다”라고 설명했다. 사비를 들여 포토북을 만들어 증정하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나래는 “이게 밖에서 보기엔 좀 그런가 보다. 불법 노래방 도우미를 운영하고 있다고 신고가 들어왔다. 다 친구들이었는데”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에는 박나래를 비롯해 셰프 오세득, 개그맨 윤정수, 가수 유재환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했다.

'라디오스타' 박나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