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의 JTBC] 화폐개혁 논란 도마에 올라

기사 이미지
JTBC ‘썰전’에서는 최근 국정감사에서 논란이 된 ‘화폐개혁’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지난 17일 국정감사에서 류성걸 새누리당 의원이 화폐개혁의 필요성에 대해 말하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공감한다”고 말하며 논란의 불씨를 당긴 바 있다.

 이준석 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은 화폐 개혁의 파급효과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화폐개혁이 되면 김구라씨 빚이 좀 줄어들 수도 있다더라”고 말한다. 실제 화폐단위를 조정하면 물가가 오를 가능성이 있고, 그만큼 돈의 가치가 떨어져 부채의 압박이 가벼워질 수 있다는 이야기도 거론된다. 이에 대해 김구라는 “어차피 단위가 바뀔 뿐 갚을 건 갚아야 하는 거 아니냐”며 심드렁하게 답한다. 그럼에도 이준석은 꿋꿋하게 ‘김구라 수혜론’을 주장했고, 결국 김구라는 못마땅한 태도로 “고맙습니다”고 말하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준석 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이 고정패널로 합류해 이철희와 함께 2015 국정감사 중간 결산,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논란 등을 분석한 ‘썰전’은 24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