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카콜라,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 출시



【서울=뉴시스】이연춘 기자 = 국내 최초로 먹는샘물을 이용한 탄산수 제품이 나온다.



코카-콜라는 청정지역 강원도 철원 지하 암반수로 만든 탄산수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는 1976년 국내 1호 먹는 샘물 브랜드인 '다이아몬드'에 탄산의 짜릿함을 더한 탄산수로 뛰어난 청량감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코카-콜라는 지난해 11월 먹는 샘물 공장에서도 탄산가스를 주입한 탄산수를 제조할 수 있도록 한 법 개정 이후, 철원공장에 탄산 설비 투자를 진행해 국내 최초로 먹는샘물 라인에서 탄산수를 생산했다.



lyc@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