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원펀치 사실상 해체, 원은 YG 전속계약…"아이돌 외모에 랩실력까지"

기사 이미지

원펀치 원[사진 원 SNS]


Mnet ‘쇼미더머니4’에 출연한 래퍼 원이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하며 그룹 ‘원펀치’가 사실상 해체 수순을 밟게 됐다.

21일 한 매체는 가요 관계자의 말을 빌려 원이 최근 YG와 전속 계약을 맺고, YG에 출근해 연습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 가요 관계자는 “YG가 ‘쇼미더머니4’에 참가한 원을 유심히 관찰했다. ‘쇼미더머니4’ 우승권에 근접한 실력자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어 관계자는 “외모도 아이돌 급 이상으로 출중하고, 랩 실력도 수준급이다. 아직 다듬어야 될 점이 많지만 원석이라고 생각했다”며 “이제 연습을 하고 있어, 앨범 발표 시기와 형태는 정해진 것이 없다”고 전했다.

계약 형태는 원과 전속 계약한 D-Business 엔터테인먼트 이용학 대표와 YG엔터테인먼트, 원의 3자 계약으로 이뤄졌으며, YG엔터테인먼트는 D-Business엔터테인먼트로부터 원과 관련한 모든 계약 권리를 넘게 받게 됐다. 이에 원은 YG 소속 가수로 활동하게 되는 것.

한편, 원은 올해 초 듀오 원펀치로 데뷔해 활동했으며, ‘쇼미더머니4’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원펀치 해체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원펀치 해체[사진 원 SN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