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신수 3안타…텍사스 휴스턴에 14-3 대승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3안타를 치며 물오른 타격감을 과시했다.



추신수는 1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서 2번타자·우익수로 선발 출장, 4타수 3안타·1볼넷·3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14번째 한 경기 3안타 이상을 기록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57에서 0.261로 뛰어 올랐다.



추신수는 1회 무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들어서 상대 선발 댈러스 카이클의 4구째를 공략해 좌전 안타를 때려냈다. 이어 프린스 필더의 안타로 3루까지 진루했고, 마이크 나폴리의 홈런 때 홈을 밟았다. 2회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5회 선두타자로 나서 2루타를 기록했고, 벨트레의 안타로 득점을 올렸다.



추신수는 6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스트레이트 볼넷을 골라내며 1루를 밟았다. 이어 필더의 스리런포로 이날 세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7회에도 우전 안타를 추가했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활약에 힘입어 휴스턴을 14-3으로 대파하고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1위 자리를 지켰다. 2위 휴스턴과의 승차도 1.5게임으로 벌렸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