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투3' 파비앙, "최희, 예쁜 작가 누나인 줄 알았다"





방송인 파비앙이 절친 최희와 썸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1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내 친구는 외국인' 특집에는 이홍기-후지이 미나, 김유리-료헤이, 최희-파비앙이 출연해 유쾌한 예능감을 뽐낼 예정이다.



이날 최희-파비앙은 시종일관 톰과 제리처럼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였다. 파비앙은 "(최희가) 처음에 예쁜 작가 누나인 줄 알았다. 잘 보이려고 애썼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최희는 "옆에서 거의 시중을 들더라"라고 반격해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최희는 "(파비앙이) 나를 좋아하는 줄 알았다"고 고백해 핑크빛 분위기를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파비앙-최희의 썸&쌈은 17일 밤 11시 10분 '해피투게더3'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KB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