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김용준 '탈모고민' "모발이식 상담 받아"

[머니투데이 도민선 기자]
본문이미지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캡처

SG워너비의 김용준인 16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탈모가 고민이라고 밝혔다.

김용준은 "나이가 서른이 넘자 탈모가 가장 걱정된다"며 "아버지께서 28살 무렵부터 탈모증세가 심해졌다. 탈모가 유전이 될까 걱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김용준은 자신의 앞머리를 가리키며 "이마가 점차 넓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김용준은 "너무 걱정이 돼 모발이식 상담을 받았는데 아직까지는 큰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는 말을 들었다. 오히려 지금 심으면 나중에 앞머리만 남고 뒷머리가 없어질 것이라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김장훈과 배우 정경호, 개그맨 박휘순이 출연했다.






도민선 기자 domingo@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