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역사학도 된 구리, 바둑·병법 함께 연구

중국에는 우수한 운동선수들이 대학입학시험을 치르지 않고 원하는 대학에 특례입학을 할 수 있는 제도가 있다. 구리 9단 역시 중국의 ‘2015 체육특기자 입학제도’를 통해 칭화대 입학에 성공했다. 그리고 지난 14일 꿈에 그리던 대학 생활을 시작했다.



명문 칭화대 특례 입학

 칭화대는 베이징(北京)에 있는 국립종합대학으로, 베이징대와 함께 중국 최고의 명문대로 손꼽힌다.



 구리는 칭화대에서 역사학을 배우게 된다. 체육특기생 입학명단에 있는 667명 중 90%는 체육학을 전공으로 택했지만 구리는 유일하게 역사학과를 선택했다.



 구리 9단은 “ 어려서 바둑을 배우면서 바둑이 어떻게 탄생했는지 등의 역사가 궁금했다”고 말했다. 또한 “바둑과 병법에는 유사점이 많다. 바둑을 두면서 자연스럽게 병법에 관심을 갖게 됐는데 대학에서 병법·전쟁 등과 관련된 역사학을 본격적으로 공부해 보고 싶다”고 했다.



◆구리(古力) 9단=1983년 중국 충칭(重慶) 출생. 95년 입단. 97년 녜웨이핑 9단 문하에 입문. 세계대회 8회 우승( 10회 LG배, 6회 춘란배, 21회 후지쓰배, 4회 도요타덴소배, 13회 LG배, 1회 비씨카드배, 15회 삼성화재배, 10회 춘란배).



▶ [바둑] 기사 더 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