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행복마을, 정읍시·무월마을 등 부문별 금상

농림축산식품부와 중앙일보가 공동 주최한 제2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가 15일 열렸다. 왼쪽부터 경기도 양평군청(마을만들기 동상) 윤기용 과장, 경남 함안군청(마을만들기 은상) 안상유 미래전략기획 단장, 전북 정읍시청(마을만들기 금상) 김광열 팀장, 여인홍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사진 농식품부]

전국 마을의 뜨거운 성원을 받은 제2회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가 15일 대전광역시 KT인재개발원에서 열렸다. ‘함께 만들어요, 행복한 우리마을’이란 슬로건 아래 농림축산식품부와 중앙일보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농어촌공사가 주관한 이날 행사는 전국 2017개의 신청 마을 중 시·도별 예선을 거쳐 선발된 16개 시·군과 27개 마을이 참여했다. 콘테스트 결과 총 5개 분야에서 15개 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주요 수상자는 ▶마을만들기 금상 전북 정읍시 ▶마을가꾸기 금상 전남 무안군 ▶경관환경 금상 전남 담양군 무월마을 ▶소득체험 금상 충남 청양군 알프스마을 ▶문화복지 금상 경북 칠곡군 금남리 등이다. 금상 수상자는 3000만원, 은상은 2000만원, 동상은 1000만원의 상금을 받는다.

조현숙 기자 newe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