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수·방풍·투습 기능 강화 … 보온성도 뛰어나

말라가 재킷은 야상 스타일로 방풍 기능이 우수하다. [사진 마운티아]


아웃도어 활동에 좋은 계절이 오고 있다. 올 가을 아웃도어 제품은 일상생활에서도 착용할 수 있는 라이프 스타일 제품이 확대되는 추세다. 마운티아 역시 톤다운된 색상과 심플한 디자인으로 아웃도어와 시티룩을 아우르는 신제품을 출시했다.

 경량 다운재킷 ‘벨리타 다운재킷’은 우수한 방풍 · 투습 기능의 경량 소재를 사용해 환절기에는 외투로, 한겨울에는 내피로 활용할 수 있다. 콜드 블록 시스템을 적용, 냉기는 차단하고 체열을 순환시켜 얇고 가볍지만 보온력은 강화했다.

 ‘발트 재킷’은 도레이사의 더미작스 원단과 마운티아의 아쿠아블록 프로 기술을 적용한 방수재킷이다. 등판엔 내부의 땀을 빠르게 배출할 수 있는 벤틸레이션 시스템을 적용했다. 색상은 베이지와 옐로. 가격은 57만원.

 마운티아 자체 기능성 소재인 아쿠아블록이 적용된 테일러3 재킷은 방수·방풍·투습 기능이 탁월한 2L 원단과 보온성이 뛰어난 다운재킷을 결합해 보온성과 쾌적함을 높인 3 IN1 재킷이다.

 일상생활에서는 야상 스타일의 말라가 재킷을 추천한다. 방풍 기능이 우수하며, 배색 없는 심플한 디자인에 허리 스트링 조절이 가능해 청바지·스커트·수트에도 코디할 수 있다. 남녀 공용은 카키, 남성용은 네이비, 여성용은 오렌지 레드로 출시됐다. 27만9000원.

 마운티아는 가을 신제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가을 제품 정기세일’을 실시한다.

 김승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