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패션 엠디가 가장 좋아하는 미니백 상반기 완판에 컬러 추가해 출시

리키로제타는 소가죽만 사용한다. 사진은 벨라 클래식 블랙(사진 위)과 퓨어 파이톤 골드. [사진 리키로제타]


고퀄리티 천연소가죽만을 사용하는 오리지널 뉴욕 잡화브랜드 리키로제타가 베스트셀링 아이템인 ‘벨라 클래식’과 ‘레이디럭스 미니’ 2개 라인에서 품절됐던 아이보리 색상과 블랙 색상을 재입고해 판매 중이다.

 리키로제타에 따르면 시그니쳐 라인인 벨라 라인 중 미듐사이즈의 벨라 클래식 아이보리 색상은 재판매 된 지 1주일 만에 품절됐다. 2015 SS컬렉션으로 선보였던 핫핑크와 베이비블루 컬러는 전량 완판됐다. 이번 FW컬렉션으로 4가지 색상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다.

 
패션잡화 엠디가 가장 좋아하는 미니백인 ‘럭스미니’는 아이보리 색상이 올 여름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다. 천연소가죽의 20만원대 미니백으로 스크래치가 적은 파이톤 엠보와 고급스러운 스터드장식으로 20~30대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는 후문. 리키로제타 관계자는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FW컬렉션에는 3가지 컬러를 추가 출시한다”고 밝혔다.

 리키로제타 측은 “오래 기다린 고객들을 위해서 현재 가죽파우치 증정 행사가 진행 중”이라면서 “현대몰·롯데I몰·CJ몰·갤러리아몰·신세계몰 등 주요 온라인몰에서 리키로제타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