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더울땐 하나만, 추워지면 세 벌로 변덕스런 가을날씨도 걱정 마세요

내피에는 천연 야크털이 경량 패딩형태로 들어간 ‘트리플 재킷’을 착용한 모델 조인성 . [사진 블랙야크]


한낮에는 덥지만 저녁에는 서늘한 바람이 불어와 가을을 느끼게 한다. 울긋불긋 단풍으로 물드는 가을 산을 찾을 때 필수품인 등산복은 편안함과 기능성을 앞세워 왔다.

 블랙야크도 가을을 앞두고 편안한 일상생활, 안전한 등산과 캠핑 등 다양한 야외활동에 어울리는 2015 가을·겨울 신제품들을 내놓았다. 이번 신제품은 세련된 색상과 기능은 물론 블랙야크만의 특유한 패턴과 이미지를 살렸다. 톤 다운된 색상의 재킷이나 때로는 강렬한 색상의 재킷과 신발 등은 산행룩도 되고, 라이프스타일룩으로도 조화를 이룬다. 가벼운 운동이나 야외활동을 할 때 입는 옷과 일상생활의 옷차림의 경계가 허물어진 지금, 소비자가 찾는 제품들은 디자인과 기능적인 면을 모두 만족시키는 제품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블랙야크가 가을 산행과 트레킹, 라이딩 등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위해 개발된 하반기 주력상품으로 ‘트리플 재킷’을 새로 선보였다. ‘트리플 재킷’은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날씨에 대비해 다양한 활동을 하면서 체온유지에도 도움이 되는 3-IN-1 겹재킷 스타일이다. 야크를 모티브로 한 단순한 디자인의 외피재킷에는 곳곳에 디테일하게 주머니를 접목시켜 실용성과 멋을 살렸다. 또 ‘트리플 재킷’ 내피에는 자체 개발소재인 천연 야크털인 야크패딩이 경량 패딩형태로 들어가 있다.
 
알파젯은 고어텍스 소재로 방수, 투습이 가능하며 보아(BOA)시스템이 적용됐다. [사진 블랙야크]


 한편 올 하반기 업계는 걷기와 등산, 모두 가능하고 안정성이 뛰어난 멀티형 워킹화 혹은 등산화를 앞 다퉈 출시하고 있다. 블랙야크는 다리의 안정성을 강화하고 부상방지를 최소화하는 기능을 앞세운 등산화 ’알파젯 GTX’ 신제품을 선보인다.

 알파젯은 고어텍스 소재로 방수, 투습이 가능하며 보아(BOA)시스템이 적용돼 손쉬운 탈착화를 도와준다. 또 발의 안정성을 향상시켰으며 오소라이트 인솔을 적용해 충격흡수와 땀 흡수 기능이 우수하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