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샤킬오닐과 추성훈, 두 형님들의 브로맨스?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추성훈 샤킬오닐 [사진 JTBC ‘학교다녀오겠습니다’ 캡처]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샤킬오닐과 추성훈, 두 형님들의 브로맨스?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샤킬오닐과 추성훈이 같은 반 짝꿍이 되어 브로맨스를 펼친 것이 화제이다.



15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는 강남, 김정훈, 추성훈, 한승연, 홍진호, 한승연, 신수지, 샤킬 오닐 등이 출연해 서인천 고등학교 학생들과 학교 생활을 함께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샤킬 오닐이 첫 등교했다. 샤킬 오닐은 엄청난 풍채와 쇼맨십으로 학생들에게 주먹을 들이대는 제스처를 취하거나 인사를 건넸다.



샤킬 오닐이 교실에 들어서 인사를 하자, 같은 교실에 있던 추성훈, 강남, 김정훈을 "우와"라며 감탄사를 거듭했다.



강남은 "샤킬 오닐이 막 주먹 내미는데 나도 몰래 주먹이 움직이더라"라며 팬심을 드러냈다. 추성훈도 "너무 좋았다. 슈퍼스타 왔다 싶었다"라고 이야기했다.



김정훈 역시 "고등학교 때나 보던 농구스타를 실제로 보니까 정말 좋더라"라고 고백했다.



이후 샤킬오닐과 추성훈은 같은 반 짝꿍이 되었다. 샤킬오닐은 자연스럽게 추성훈의 볼펜을 가져다 쓰는 등 친근감을 보였다. 지켜보던 강남은 마냥 부러운 듯 질투어린 눈빛만 빛냈다.



한편 샤킬오닐은 영어 받아쓰기를 하며 자신이 모르는 부분은 슬쩍 추성훈의 답을 커닝하고, 추성훈이 모르는 부분은 직접 가르쳐 주는 등 다정한 모습을 선보였다.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추성훈 샤킬오닐’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JTBC ‘학교다녀오겠습니다’ 캡처]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추성훈 샤킬오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