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민과의 소통으로 행복한 도시 만들기

[사진 = 최양식 경주시장은 "경주시를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공감 경영 2015 대한민국 CEO대상 지역 주민 공감 지자체장 부문 대상은 최양식 경주시장이 수상했다. 경주시는 시민과 관광객이 모두 공감할 수 있는 행정으로 공감경영 발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양식 경주시장

특히 매달 명사를 초청해 시민과 소통하는 ‘화백포럼’을 운영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민과 친밀하게 소통할 수 있는 바로콜센터를 운영하고 시민소통팀을 신설한 것이 주요 수상요인으로 꼽힌다.



이밖에 주민참여 예산제도 시행, 불법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 농기계 임대사업, 임대아파트 건립 및 문화재 주변 현상변경 허용기준 같은 규제개혁 완화로 열린 시정을 만들어가는데 노력하고 있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 경주시는 역사·문화·관광 도시로의 발전과 더불어 시민이 행복한 도시로 행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시민과 함께 세계 속의 중심도시, 미래 희망도시 경주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