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다음카카오→카카오'…"모바일 생활 플랫폼으로 가겠다" 사명 변경 배경

`다음카카오→카카오`


'다음카카오→카카오'



다음카카오가 카카오로 바뀐다.



다음카카오는 카카오로 사명 변경을 추진하겠다고 1일 밝혔다.



다음카카오는 사명 변경에 대해 "모바일 생활 플랫폼 기업으로 본격 성장하겠다는 의지"라고 설명했다.



또 "두 회사의 이름을 물리적으로 나란히 표기하는 기존 사명에는 기업이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이 모호한 측면이 있었다"고 했다.



다음카카오에서 카카오로 사명 변경은 오는 23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에서 임지훈 신임 대표의 선임과 함께 확정된다.



다음과 카카오는 지난해 10월 합병 당시 사명 개정을 위한 공모를 진행했다. 당시에는 다음카카오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다음'이라는 단어가 빠지면 기존 다음 직원이 사기에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에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에 사명을 변경한 이유는 합병 이후 두 회사 직원들 간 융합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의견이 지배적이었기 때문이라는 후문이다. 이런 이유 때문에 합병 시너지 효과가 기대만큼 보이지 않았다는 평가다.



또 다음과 카카오의 합병 후 퇴사자도 적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기존 두 회사간의 이질적인 문화 탓이다.



'다음카카오→카카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다음카카오→카카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