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추석 임시 증편 항공권 예매 내일부터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올해 추석 연휴 임시 항공편을 크게 늘려 운항한다고 1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추석 연휴를 포함해 24~30일 김포~제주, 부산~제주, 김포~부산 3개 노선에 23편(3219석)의 임시편을 투입한다. 아울러 기존 김포~제주 정기 항공 노선 중 26편을 대형 기종으로 교체해 4334석을 추가 공급, 총 7553석을 제공할 계획이다. 예약은 2일부터 인터넷 홈페이지(www.koreanair.com)나 예약센터(1588-2001), 여행대리점에서 하면 된다. 1회에 예약 가능한 좌석은 최대 9석이다. 확보된 좌석의 자동 취소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기한 내에 항공권을 구매해야 한다.



아시아나는 24~29일 김포ㆍ인천~제주, 김포~광주 3개 노선에 총 26편(편도 기준)의 임시 항공편을 투입한다. 아시아나항공 예약센터(1588-8000)와 인터넷 홈페이지(flyasiana.com)에서 8일부터 접수한다. 1인당 예약 가능한 좌석 수는 최대 4석으로 제한된다.



저비용항공사(LCC)인 제주항공 역시 추석 연휴 기간인 25일부터 29일까지 김포~부산 노선에 하루 최대 4회 부정기선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포~제주 노선도 24일 하루 3회 증편한다. 예약은 8일부터 홈페이지와 모바일웹 및 앱에서 가능하다.





문병주 기자 moon.byung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