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암살', 북미에 이어 17일 중국 개봉 확정





영화 '암살'이 북미에 이어 중국 관객도 만난다.



'암살'은 17일 중국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암살'의 주역 최동훈 감독, 이정재, 하정우는 17일 중국 개봉을 앞두고 7,8일 양일간 현지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는 자리를 갖는다. 개봉 전부터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하며 해외 15개국 선 판매를 이룬 '암살'은 북미에 이어 중국에서도 개봉해 해외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암살'은 1933년 상하이와 경성을 배경으로 친일파 암살작전을 둘러싼 독립군들과 임시정부대원, 그들을 쫓는 청부살인업자까지 이들의 엇갈린 선택과 예측할 수 없는 운명을 그린 이야기. 올해 한국영화 첫 천만 기록을 세운 것에 이어, 2015년 최고 흥행 스코어를 연일 경신하고 있다.



'암살'은 개봉 7주차에도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유지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oins.com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