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70세 이상 건보 진료비, 전체 평균의 3.3배

올해 상반기 건강보험 진료비가 28조6999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6% 늘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5년 상반기 진료비 통계지표’를 31일 공개했다. 진료비가 증가한 것은 틀니와 스케일링 등 건강보험 적용 분야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입원 진료 인원이 제일 많은 질환은 폐렴(15만8000여 명)이며, 외래 진료에서는 급성기관지염(1121만여 명) 환자가 가장 많았다. 70세 이상 환자의 1인당 진료비는 191만원으로 전체 평균(57만원)의 3.3배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