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런닝맨’ 남보라 애교만점 택시기사로 변신, 이광수·하하 홀린듯 탑승

"`런닝맨` 남보라 [사진 SBS `런닝맨` 캡처]


 
‘런닝맨’ 남보라 애교만점 택시기사로 변신, 이광수·하하 홀린듯 탑승

'런닝맨' 남보라가 일일 콜택시 기사로 변신했다.

3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런닝맨 콜택시 미션을 받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광수와 하하는 바이올렛이라는 닉네임을 가진 여성의 "오빠 제 택시 타세요"라는 애교에 이미 탑승했던 강성진의 택시에서 내려 남보라의 택시에 탔다.

두 사람은 바이올렛 택시에 탑승했고 기사로 등장한 남보라는 "저 무사고 2개월이에요"라고 말했다. 그러자 하하는 "보라가 이렇게 커서 운전을 하다니"라며 감격했고 광수는 "말하는 것 봐. 너무 사랑스럽다"고 말하며 귀여워했다.

한편 이날 '런닝맨'에는 배우 김수로, 김민교, 박건형, 강성진, 남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런닝맨 남보라’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SBS ‘런닝맨’ 캡처]
‘런닝맨 남보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