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복면가왕 첸 노래 실력 화제…"냉정한 평가 원했다"



복면가왕 첸 노래 실력 화제…"냉정한 평가 원했다"

복면가왕 첸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에 EXO의 메인 보컬인 첸의 노래 실력이 화제다.

30일 복면가왕에서는 지난주 1라운드에서 뮤지컬 배우 정상훈을 꺾고 2라운드로 올라선 첸은 2라운드에서 요즘 핫한 걸그룹 마마무의 솔라를 큰 표 차이로 제치고 3라운드에서 오랜 경력의 대가수 신효범을 3표 차이로 이기며 가왕전 후보로 올라섰다.

특히 첸은 3라운드에서 여심을 자극하는 달콤한 목소리로 전람회의 '취중진담'을 선곡하며 진가를 발휘 했다.

가왕전에서는 제10대 복면가왕 '네가 가라 하와이'가 정경화의 '나에게로의 초대'를 선곡하여 청중을 사로잡았다.

가왕전에서 '네가 가라 하와이'에게 진 첸에게 MC 김성주는 유명한 아이돌의 멤버인데 나온 이유를 묻자, "'EXO'라는 이름을 잠시 내려두고 첸이란 사람으로서 목소리를 여러분께 다가갈 수 있을지 냉정하게 평가받고 싶어서 이 자리에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네티즌은 "복면가왕 첸 아이돌 아닌 줄 알았는데…" "첸 노래 잘함" "복면가왕 첸 노래 진짜 잘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복면가왕 첸'
온라인 중앙일보
'복면가왕 첸'
[사진 MBC '복면가왕' 화면 캡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