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기성용 평점 7점…스완지시티 2-1 역전승 이끌며 부상 깨끗하게 털어내

기성용 평점 7점…33분 뛰고도 아예우 이어 2번째로 높아

‘기성용 평점’


후반 교체투입돼 스완지시티의 역전성을 이끈 기성용이 평점 7점을 부여받았다.

기성용이 뛰고 있는 스완지시티는 31일(현지시간) 영국 웨일스 스완지 리버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16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4라운드 홈경기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상 대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스완지시티는 선제 실점을 허용했지만 2골을 잇따라 뽑아내며 경기를 뒤집었다.

햄스트링 부상에서 회복한 기성용은 이날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해 0-1로 뒤진 후반 12분 라우틀리지와 교체투입됐다. 기성용은 정확한 패스로 팀 분위기를 전환시켰고, 이는 승리로 이어졌다.

33분의 짧은 출전 시간이지만 경기 후 영국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기성용에 평점 7점을 부여했다. 1골1도움을 기록한 공격수 안드레 아예우(8점)에 이어 팀 내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교체 출전 3명의 선수 중 가장 높다. 경기 맨 오브 더 매치(MOM)에는 아예우가 선정됐다.

스완지시티는 맨유를 상대로 최근 세 경기를 모두 승리하며 '맨유 킬러'의 이미지를 굳혔다. 올 시즌 초반 4경기 무패 행진(2승2무) 속에 리그 순위를 4위로 끌어올렸다. 맨유는 '천적' 스완지시티에게 일격을 당해 올 시즌 첫 패배(2승1무1패)를 기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기성용 평점’ [사진 중앙포토DB]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