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진짜사나이’ 박규리 과거 뇌수술로 인해 퇴소 위기… 눈물 보여 '화제'

진짜 사나이 박규리[사진 MBC ‘진짜 사나이’ 캡처]


 
‘진짜사나이’ 박규리 과거 뇌수술로 인해 퇴소 위기… 눈물 보여 '화제'

'진짜 사나이-여군특집 3기'에 출연 중인 트로트 가수 박규리가 동정맥 질환으로 퇴소 위기에 처했다.

30일 저녁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2 여군특집 3기'에서 멤버들은 신체검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군 생활을 시작했다.
박규리는 신체검사에서 과거 뇌수술 경험을 털어놓자 교관은 "신체급수 4, 5급이면 현역 입대 불가"라며 "기형이 잔존하면 훈련이 불가하다"고 설명했다.

정밀검사에 들어간 박규리는 군의관으로부터 "뇌혈관 기형이 있을 경우 퇴소 당할 수 있다"고 듣자 충격을 받고 눈물을 보였다. 그러나 박규리는 "함께하고 싶습니다"며 "입소 하기 전 연습을 했고 수 백번 뛰어도 괜찮았습니다"라고 말해 의지를 드러냈다.
하지만 다행히 정밀검사 결과 동정맥 기형 소견은 보이지 않았고 박규리는 후보생으로 입소할 수 있었다.

한편 이번 여군특집에는 유선, 김현숙, 전미라, 후지타 사유리, 한채아, 신소율, 제시, 한그루, CLC 유진, 박규리 등이 출연하고 있다.

‘진짜사나이 박규리’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MBC ‘진짜 사나이’ 캡처]
‘진짜사나이 박규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