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과 면의 하모니 … 공효진이 선택한 ‘모던 판타지’





빈치스
올 봄 새로 론칭한 패션 브랜드
삼각형 두 개 합친 디자인 독특
공효진 앞세운 스타마케팅 펼쳐

여성복·남성복·캐주얼·아웃도어까지 스타를 전면에 내세운 스타마케팅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핸드백 분야도 예외가 아니다. 전지현·송혜교·한예슬 등 여배우를 광고모델로 기용해, 스타의 이름을 내건 핸드백으로 소비자에게 어필한다. 핸드백 브랜드 빈치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패셔니스타 공효진을 광고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빈치스의 ‘루나’ 백은 모던한 디자인에 선과 면이 조화를 이뤄 가방을 열었을 때 두 개의 삼각형이
분리되는 디자인이 빈치스가 추구하는 기하학적 아름다움을 표현한다. [사진 빈치스]
빈치스는 2015년 SS 시즌에 새롭게 론칭한 브랜드다. 2015 FW 시즌을 맞아 대중적인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자 빅스타 공효진을 전면에 내세운 스타마케팅 경쟁구도에 합류했다.



공효진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프로듀사’에서 당당하고 거침없는 예능국 PD 역할을 ‘공효진스럽게’ 소화했다. 커리어 우먼의 스타일리시함과 트렌디한 룩으로 다양한 연령대의 여성들을 열광케 했다. 공효진은 데뷔 이후 10년 넘게 현대 여성을 대변하는 스타일 아이콘이다. 전 세대를 아우르며 누구든 쉽게 따라할 수 있으면서도 트렌디한 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다.



빈치스와 공효진의 만남은 핸드백 업계의 차별화된 트렌드를 제안할 것으로 보인다. FW 시즌에 선보이는 시그니처 라인 ‘루나’백은 모델 공효진과 함께 빈치스를 대표하는 디자인으로 매 시즌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모던한 디자인에 선과 면이 조화를 이루어 가방을 열었을 때 두 개의 삼각형이 분리되는 독특한 디자인이 빈치스가 추구하는 기하학적인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있다.



빈치스 관계자는 “패셔니스타 공효진이 선택한 것은 곧 소비자가 원하는 안정감”이라면서 “판타지는 예술과 창조, 조화의 정신, 기하학적인 아름다움으로 빈치스가 지향하는 ‘MODERN FANTASY’로 표현되고 공감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스제이듀코는 창립 22주년을 기념해 빈치스를 포함한 브랜드별 이벤트를 오는 29일부터 진행한다.



먼저 빈치스는 실용적인 가죽핸드백을 합리적인 가격대 22만원에 제안하고, 22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여성용 레깅스를 증정한다.



143년 전통의 프랑스 남성 브랜드 S.T.듀퐁은 100만·200만·300만원 구매 시 10만·20만·30만원 금액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프로페셔널 비즈니스맨의 파트너 S.T.듀퐁 클래식은 스페셜 기프트 세트를 12만원에 내놨다.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100% 당첨 경품이벤트를 진행한다. 2015년 FW 시즌 새롭게 론칭하는 프랑스 남성 비즈니스 캐주얼 브로이어는 모든 구매고객에게 고급 장우산을, 50만원 이상 구매 시 골프용품세트, 100만원 이상 구매 시 캐시미어 머플러를 금액대별 중복 증정한다.



프렌치 럭셔리 캐주얼 쟈딕앤볼테르는 50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고급 장우산을 증정한다. 마지막으로 소프트 감성의 캐주얼 패션잡화 리즐리자는 트렌드 아이템 백팩을 5만9000원에 한정판매한다. 7만원 이상구매 시 카드지갑을 증정한다.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에스제이듀코 홈페이지(http://www.sjduko.co.kr/22nd/) 에서 확인 가능하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