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류, 제과, 음료 업계에 부는 '딸기맛 열풍'

(좌측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스페셜K 레드베리, 첵스 초코 매직딸기, 머드쉐이크 딸기, 얼려먹는 주마이, 레이즈 딸기맛 양념, 허니통통 딸기




올 상반기 주류업계에서 시작돼 제과업계까지 번진 '과일맛 열풍'이 하반기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특히 유통업계는 딸기맛이 들어간 제품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상반기가 음료와 아이스크림, 빙수 등 '망고 전성시대'였다면 하반기는 딸기의 인기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딸기는 향긋하고 달콤한 풍미를 지녀 다양한 제품과 잘 어울리는 대표적인 과일로 꼽힌다. 비타민C가 풍부해 스트레스를 완화시키고 피로를 해소시켜주며 피부 미용에도 효과가 있다. 또한 항산화 물질이 함유돼 암 예방에 도움이 되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줄인다고 알려졌다.



해테제과는 허니통통 오리지널과 허니통통 애플을 잇는 후속제품 ‘허니통통 딸기’를 새롭게 공개했다. 해태는 ‘허니통통 딸기’로 과일 맛 스낵시장을 계속 선도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두 번째 과일로 딸기 맛을 택한 이유는 딸기가 주변에서 쉽게 맛볼 수 있는 친숙한 과일이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롯데제과는 생감자의 맛을 그대로 살린 포테이토칩 ‘레이즈(Lay’s)’에 과일맛 양념 가루를 담은 작은 봉지를 부착해 레이즈의 맛을 다양화 했다. 최근엔 딸기 맛 등 과일 맛 양념가루를 붙여 판매하는데, 딸기맛 양념을 감자칩에 뿌려 색다른 맛을 즐길 수 있다.



딸기는 아침식사나 간식과 곁들여도 좋은 과일이다.



농심 켈로그는 체중조절용 시리얼 제품인 ‘스페셜K’의 신제품 ‘스페셜K 레드베리’를 출시했다. 쌀·귀리·보리·통밀·옥수수 등으로 만든 오곡 푸레이크에 급속 동결 건조된 딸기가 풍부하게 들어가 있다. 식이섬유 및 단백질이 강화되고 스페셜K 제품 중 칼로리는 가장 낮다.



켈로그는 신제품 ‘첵스 초코 매직딸기’도 출시했다. 진한 초콜릿 맛의 기존 ‘첵스초코’에 진짜 딸기 파우더가 뿌려진 바삭한 딸기 초코볼이 들어 있어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초콜릿 맛과 딸기 맛이 잘 어우러진다는 게 업체 측 설명이다.



영·유아 식품업체 미즈앤코의 ‘김명희 우리애들밥상’은 천연 딸기과즙을 함유한 유아용 과일 주스 ‘얼려먹는 주마이’를 출시했다. 성인에 비해 식감에 민감한 아이들을 위해 유지방을 넣지 않아 부드럽고 가볍게 셔벗 질감으로 만들었다. 자연원의 ‘5無과일 얼려먹는 유기농 딸기’는 국산 유기농 딸기를 첨가물 없이 그대로 갈아 과육이 느껴지는 상큼한 슬러시 제품이다. 파우치 그대로 냉동실에 얼리면 사각사각한 식감을 느낄 수 있으며, 과일화채 등에 넣어 먹으면 색다른 맛을 즐길 수 있다.



딸기는 최근 주류업계에서 인기몰이중인 ‘순한 술(저도주)’과도 궁합이 좋다. '인디펜던트리쿼코리아'는 딸기향과 우유가 만나 달콤하고 부드러움이 어우러진 ‘머드쉐이크 딸기’를 출시했다. 머드쉐이크는 우유와 보드카를 섞은 저도주로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 덕에 20~30대 젊은 여성층에 인기가 좋다. 새로 출시한 머드쉐이크 딸기는 머드쉐이크 시리즈 중 과일향을 느낄 수 있는 제품으로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딸기향이 가미된 알콜 도수 4도의 200ml병 타입의 저도주이다.



배상면주가가 운영하는 양조주점 ‘느린마을양조장&펍’에서도 ‘크림 막걸리에 빠진 딸기’를 선보였다. 막걸리가 서양식 디저트인

파르페로 탈바꿈한 사례다. 업체 관계자는 “알콜 도수가 2도 정도에 불과해 평소 음주를 즐기지 않는 여성 고객도 가볍게 마실 수 있는 디저트 술”이라고 말했다.



이소아 기자 ls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