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가맨을 찾아서…"박준희가 국내 최초 여성 래퍼?"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90년대 스스로 활동 중단했던 이유…'헉'



추억의 가수 박준희가 출연한 JTBC ‘슈가맨을 찾아서’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준희는 19일 방송된 JTBC에서 새롭게 문을 연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을 찾아서’에 출연해 자신의 히트곡 ‘눈 감아봐도’를 열창했다. 이날 박준희는 데뷔 초 목소리 그대로 여전한 노래 솜씨를 자랑했다. 박준희는 1992년 당시 흔치 않은 여고생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눈 감아봐도’ ‘앨리스’ 등의 히트곡을 남기며 스타로 떠올랐다. 이후 90년대 중반 강원래 부인 김송 등과 함께 혼성그룹 ‘콜라’에서 보컬로 활약한 것을 끝으로 활동을 중단했다.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원래 댄스 아니었다"

이날 박준희는 갑작스럽게 활동을 중단한 이유에 대해 “원래 댄스 음악을 계획하지 않았다. 좋아했던 음악이 따로 있었는데 댄스를 하게 되니 채워지지 않은 아쉬움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내실을 쌓은 후에 하고 싶은 음악을 하자 싶어서 떠나 있었다. 그래서 지난해 스스로 내가 하고 싶은 음악을 냈다”고 밝혔다. 박준희는 지난해 7월 마이 히스토리(My History)라는 타이틀의 앨범을 냈다.



유재석은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에 대해 1990년대 아이유라고 불릴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고 말했다. 체력장 후 코피를 쏟은 사실과 수영장에 갔다가 여드름 생긴 일 등 사소한 일 일거수 일투족이 기사화 될 정도였다는 것.



또 유희열은 박준희에 대해 ’책받침 스타’라며 그녀의 팬이 소장하고 있던 책받침을 선보였다. 책받침 속의 그녀는 지금과 다르지 않은 청순한 미모로 출연자 모두를 감탄케했다.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한국 여성 최초의 래퍼'

박준희는 자신이 ‘한국 여성 최초의 래퍼’라는 사실도 전했다. 박준희는 “DJ 신철이 내가 여성 최초의 래퍼라고 말해줬다. 서태지와 아이들을 바로 따라했다”면서 “힙합을 굉장히 좋아한다. 드렁큰타이거의 ‘난 널 원해’에서 여성 보컬로 피처링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박준희는 만삭의 몸으로 ‘슈가맨을 찾아서’에 출연했다. 박준희는 지난 2009년 작곡가 겸 작사가 홍지유와 결혼해 5년 만에 첫 아이를 가졌다.



JTBC ‘슈가맨을 찾아서’는 대한민국 가요계에 한 시대를 풍미했다가 사라진 가수, 일명 ‘슈가맨’을 찾아 나서는 프로그램이다. MC 유재석의 첫 비지상파 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다.



한편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에 대해 누리꾼들은 "박준희...젊었을 때 완전 다르네" "박준희 최초의 여성 래퍼라고?" "박준희, 슈가맨을 찾아서...잼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JTBC]

‘슈가맨을 찾아서' 박준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