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식입장]최민수 PD 폭행 사과…"진심으로 사과...화해했다"

최민수 사과[일간스포츠 자료사진]


최민수 PD 폭행에 사과, '나를 돌아봐' 제작진 "최민수씨가 먼저 찾아와 사과"



최민수가 '나를 돌아봐' 제작진에 사과했다. '나를 돌아봐' 제작진은 20일 보도자료를 내고 "최민수 씨가 먼저 PD를 찾아와 진심어린 사과를 건넸다."고 전했다.



'나를 돌아봐' 제작진은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이 넘쳐 발생한 일인 만큼 PD 또한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 두 사람은 촬영 당시의 오해를 풀고 서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원만히 화해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9일 최민수는 이날 오후 3시30분께 ‘나를 돌아봐’를 촬영하던 중 불만을 표시하며 외주제작사 PD인 A씨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최민수는 주먹으로 A씨를 가격했고, 주위에 있던 스태프들이 말리면서 상황은 일단락됐지만 A씨는 병원 치료를 받았다.



최민수는 ‘나를 돌아봐’에서 남성밴드 FT아일랜드 이홍기의 매니저로 출연 중이다.



한편 누리꾼들은 "최민수형...왜 그랬을까" "최민수, 잘 해결되길" "'나를 돌아봐' 제작진....맘 좋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민수 사과[일간스포츠 자료사진]


-다음은 입장 전문이다.



KBS 예능 <나를 돌아봐> 제작진입니다.



지난 19일(수) 오후 진행됐던 <나를 돌아봐> 촬영현장에서 최민수씨와 PD가 촬영 컨셉을 상의하던 도중 약간의 실랑이가 있었습니다. 오전 일찍부터 여러 장소를 이동하며 진행된 촬영으로 피곤이 누적된 상태에서 의견을 맞춰가는 중 최민수씨와 PD가 감정이 격해져 감정싸움으로 번졌습니다. 서로의 의견차이로 언쟁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최민수씨가 PD에게 가벼운 신체적 접촉이 있었습니다. PD는 촬영장에서 병원으로 이동 후 검사하였으나 큰 이상은 없어 바로 귀가 조치 후 안정을 취했습니다.



이후, 최민수 씨가 먼저 PD를 찾아와 진심어린 사과를 건넸습니다.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이 넘쳐 발생한 일인 만큼 PD 또한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 두 사람은 촬영 당시의 오해를 풀고 서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원만히 화해하였습니다 .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의도치 않게 논란을 일으킨 것에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제작과정에 더욱 신중을 가하고 좋은 방송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최민수 '나를 돌아봐' 제작진에 사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