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썰전', "출연자 강용석 하차 결정"





JTBC '썰전' 측이 출연자 강용석의 하차를 결정했다.



JTBC ‘썰전’ 제작진은 20일 "최근 불거진 이슈와 관련해 내부 회의를 거쳐 출연자 강용석 변호사의 자진하차 의사를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법원의 판단 및 사실여부를 떠나 논란의 중심에 선 바, 강용석 본인이 ‘썰전’ 제작진에 방송을 중단해야겠다는 뜻을 전했으며 제작진 역시 대중 정서를 감안해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부정적인 이슈로 화제가 된 만큼 강용석 변호사 스스로 ‘썰전’에 미칠 악영향에 부담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제작진도 현 상황에서 강용석 변호사가 ‘썰전’ 출연을 지속하는건 무리라고 판단했습니다. 하차 결정과 함께 강용석 변호사는 더 이상 ‘썰전’의 녹화에 참여하지 않습니다. 단, 이미 녹화를 마친 분량만 20일과 27일 2주에 걸쳐 방송될 예정입니다"고 덧붙였다.



'썰전' 측은 또한 "기녹화분이 전파를 타는 동안 ‘썰전’ 제작진은 갑작스러운 출연자 하차 이후의 상황을 정리하고 재정비하는 시간을 가지려합니다.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리며 향후 ‘썰전’의 방향성이 정해지는 대로 시청자 여러분께 알리도록 하겠습니다"고 전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oins.com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