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지호 '처용2' 액션 연기 강한 자신감 드러내…

처용2 오지호 [사진 중앙포토]


 

배우 오지호가 액션 연기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17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OCN '처용2'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시즌1에 이어 시즌2에도 타이틀롤 윤처용 역으로 출연하는 오지호는 시즌2 방송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오지호는 "시즌2가에서 어느 이야기 나올까 많이 궁금했다"라며 "제작진 분들이 신경을 많이 썼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이번 시즌에서는 액션 연기를 더 많이 보여주려고 노력했다"라며 "시즌1에 액션이 많이 없어서 아쉬웠는데 시즌2에는 화려한 액션이 많이 늘었다"라며 "시즌1보다 훨씬 강력한 액션이 있는 수사물이 될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또 그는 "강인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 머리카락도 잘랐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처용2'는 귀신보는 형사 윤처용(오지호 분)이 도시 괴담 뒤에 숨겨진 미스터리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호러 수사극. 지난해 첫 시즌 방송 당시 독특한 내용과 탄탄한 연기, 그리고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로 큰 인기를 끌며 사랑 받았다.



이번 시전에는 영혼을 보는 처용의 능력을 알게 된 동료들이 처용이 전하는 죽은 자들의 메시지를 믿고 따르며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풀어낼 예정이다.



'처용2'는 오는 23일 오후 11시 1·2화 연속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처용2 오지호’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