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면가왕 꽃게' 정체는 이성경, 역대급 반전…모델, 연기이어 가수도?

`복면가왕 꽃게` 정체 이성경 [사진 `일밤-복면가왕` 방송 캡처]


'복면가왕' 꽃게'복면가왕' 꽃게



'복면가왕' 꽃게의 정체는 배우 이성경이었다.



16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에 맞설 10대 가왕전이 펼쳐졌다.



이날 2라운드 1조는 '꽃을 든 꽃게'와 '네가 가라 하와이'의 대결이었다.



꽃게는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를 청아한 목소리로 완벽히 소화해냈다. 특히 어려운 창법을 편안하게 구사하며 실력을 입증했다.



또한 하와이는 '이유같지 않은 이유'로 폭발적인 가창력은 물론, 무대 장악력까지 선보여 관객들을 환호하게 만들었다.



이후 두 사람의 대결 결과 하와이가 78대 21로 승리를 거뒀다. 이에 꽃게는 Ex의 '잘 부탁드립니다'를 부르며 가면을 벗었고 그의 정체는 이성경으로 밝혀져 충격을 줬다.



이성경은 "노래를 하도 부르니 주위에서 복면가왕에 나가 보라고 권유했다"며 "피아니스트를 꿈꿨지만 모델이 됐고 언젠가는 다른 꿈을 꿀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특은 이성경을 이상형으로 지목한 바 있어 얼굴을 붉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노래왕퉁키'였던 이정을 꺾고 가왕 자리에 오른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 아가씨'를 꺾기 위해 도전한 준결승전 진출자들의 무대가 펼쳐졌다.



'복면가왕 꽃게' 이성경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일밤-복면가왕'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