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수 미나, 류필립과 열애설 '17살 차이' 화제

미나 류필립




 

가수 미나(43)와 보컬 그룹 소리얼 멤버 류필립(26)의 열애설이 돌고있다.



17일 오전에 미나와 류필립이 지난 6월 지인의 생일 파티 자리에서 처음 만났으며, 그 후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가 되었다. 류필립 89년생, 미나는 72년생으로 17세 연상연하 커플이다.



한편, 소리얼 류필립이 현재 군복무 중인 것으로 알려져 더 화제를 모으고 있다.



미나는 2002 월드컵 당시 데뷔해 ‘전화받어’ 등을 히트시키며 섹시 미녀 가수로 자리매김했다. 당시 미나는 한국과 독일의 월드컵 준결승전이 열린 서울 월드컵경기장 관중석에서 빼어난 미모와 몸매로 각국 사진기자들의 카메라 플래시를 받으면서 주목을 받았다.



언론을 통해 연일 화제가 되자 미나는 일반인임에도 불구하고 TV광고에 출연하게 되었고 이후 미나는 그해 1집 음반을 발표하며 가수로 데뷔해 큰 인기를 끌었다. 류필립은 4인조 보컬그룹인 소리얼 출신으로, 지난 해 3월 ‘심장이 말했다’로 데뷔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미나 류필립

[사진 중앙DB, 스타제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