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B손해보험, KB금융그룹 첫 보장분석 주인공은?

KB금융지주 윤종규 회장은 KB손해보험 2015년 매출대상 출신인 김영자 LC를 통해 보장분석 서비스를 받았다.


KB손해보험이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을 시작으로 KB금융그룹 임직원들의 보장분석 컨설팅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KB손해보험은 올 6월 말 KB금융그룹의 새 식구가 됐다.



컨설팅 서비스의 첫 대상자는 KB금융지주 윤종규 회장으로 KB손해보험 2015년 매출대상 출신인 김영자 LC를 통해 보장분석 서비스를 받았다.



윤 회장은 위험도 분석과 가입된 보험의 보장 내역 확인을 통해 최적화된 보장설계 서비스를 받았다. 보장분석 컨설팅은 윤종규 회장을 시작으로 그룹 내 계열사 대표는 물론 지주 임원까지 제공될 예정이다.



또한 그룹 내 포털서비스에 신청 시스템을 개설해 보장분석을 희망하는 임직원에게는 근무지역 인근의 LC가 방문해 진단부터 설계까지 맞춤형 서비스가 제공된다.



KB손해보험은 이번 보장분석 컨설팅이 단순히 보험을 추가 가입한다는 개념을 벗어나, 현재의 위험에 맞는 합리적인 보험설계를 제안하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새로운 식구가 된 KB손해보험의 보장분석 컨설팅은 우수한 시스템을 기반으로 고객만족도가 높은 서비스라고 익히 들어왔다”며 “KB금융그룹의 내부 임직원도 이 서비스를 접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그룹 차원의 시너지가 가속화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KB손해보험은 최근 KB금융그룹에 편입됨에 따라 기존의 LIG손해보험에서 새로운 사명 변경과 함께 국내 최초로 금융지주계열에 인수된 종합손해보험사로 새롭게 출발했다.



강병철 기자 bong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