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또래 집단폭행 당한 여고생 숨져…유족 "장기 기증"

[앵커]

오늘(17일) 아침 눈여겨 볼만한 뉴스들 전해드리겠습니다. 김수산, 인윤정 씨와 국내외 소식들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국내 소식입니다. 김수산 씨, 또래에게 집단폭행을 당한 여고생이 끝내 숨졌다고요?


+++

네, 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오다 어제 오전 숨을 거뒀습니다.

지난 4일 새벽. 충북 청주의 한 골목. 여고생 A양이 또래 10대 3명으로부터 무차별 폭행을 당했습니다.

단지 쳐다봤다는 게 이유였는데요. 머리를 크게 다쳐 의식불명 상태였던 A양. 줄곧 중환자실에서 생명유지 장치에 의지해왔는데 안타깝게도 어제 오전 끝내 숨을 거두고 말았습니다.

집단 폭행으로 열일곱 어린 나이에 생을 마감한 A양. 유족들은 A양의 장기를 기증하기로 했습니다.

JTBC 핫클릭

"강아지 왜 때려" 훈계한 70대 폭행 전신마비…50대 구속미국 9살 배트보이, 야구선수 연습스윙에 맞아 숨져"부부 싸움하고 홧김에…" 6살 아들 살해한 비정한 엄마지구대 탈의실서 총기 자살한 경찰…유서 발견 안 돼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