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면가왕' 고추아가씨 여은 꺾은 하와이 정체는 홍지민?

`고추아가씨 여은 복면가왕 하와이` [사진 MBC `복면가왕` 고추아가씨 여은, 하와이 방송 캡처]




 

'복면가왕’에 출연한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의 정체는 걸그룹 멜로디데이의 여은이었다.



16일 방송한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네가 가라 하와이’가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를 꺾고 10대 가왕 자리에 오르며 고추아가씨의 가면을 벗겼다.



이날 ‘복면가왕’에서 고추아가씨는 박미경의 ‘민들레 홀씨되어’를 열창했다. 하와이는 이문세의 ‘그대와 영원히’를 선곡했다. 하와이는 깊이 있는 감성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청중을 사로잡았다. 그 결과 51대 48로 하와이가 3표 차이로 고추아가씨를 꺾고 새 가왕에 올랐다.



복면을 벗은 고추아가씨는 멜로디데이 여은이었다. 멜로디데이 여은은 “아시는 분보다 모르시는 분들이 많을 것 같다. 정식으로 인사드리겠다. 멜로디데이의 리더이자 메인보컬 여은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김성주는 “여은은 16살에 연습생 생활을 시작해 현재 10년이 지났다. 스물여섯 살이다. 멜로디데이가 발매한 OST가 10곡이 넘는다”라고 소개했다.



여은은 “지난해 4인조 걸그룹으로 데뷔했다. 멤버뿐 아니라 가족들에게도 복면가왕 출연에 대해 말하지 못했다. 일단 엄마가 이 프로그램을 굉장히 좋아한다. ‘우리 딸은 언제 나올까’ 그랬는데. 나왔어요, 엄마”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한편 이날 10대 가왕이 된 하와이를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그의 정체를 뮤지컬 배우 홍지민으로 추측하고 있다. 오른손 새끼손가락을 마이크 사이에 끼고 노래를 부르는 습관과 음색, 체형 등을 이유로 꼽았다.



네티즌들은 "고추아가씨 여은, 깜짝 놀랐다" " 고추아가씨 여은, 멜로디데이 기억해야지" "고추아가씨 여은, 멋진 노래였다" "복면가왕 하와이, 홍지민 인가?" "복면가왕 하와이, 다음주 기대" "복면가왕 하와이, 뮤지컬 배우일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고추아가씨 여은 복면가왕 하와이'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MBC '복면가왕' 고추아가씨 여은, 하와이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